현재위치: HOME > 뉴스 > 뉴스
   상기 리뷰 제품의 사양과 실제 판매되는 제품의 사양 간에 차이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LG전자, 중동서 프리미엄 브랜드샵 확대
이 기사는 1개의 페이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등록일시 : 2015-08-17 오전 11:39:45 


LG전자는 중동아프리카 지역에서의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를 확고히 하기 위해 올해 상반기 이란(테헤란), 레바논(베이루트)에 이어 최근 요르단에도 프리미엄 브랜드샵을 열었다.

LG전자가 요르단의 수도 암만 시내의 프리미엄 가전 상권인 메카 스트리트(Mecca Street)에 오픈한 프리미엄 브랜드샵은 요르단 내 브랜드 매장 중 최대규모인 430제곱미터(㎡)다.

이 매장은 65인치 울트라 올레드 TV, 105인치 곡면 울트라HD TV, 더블 매직스페이스 냉장고, 19kg 대용량 드럼세탁기, 프리미엄 스마트폰 G4 등 LG전자의 최신 프리미엄 제품을 한 곳에서 확인할 수 있는 ‘원스톱 명품관’이다.

이곳은 방문 고객들이 다양한 제품을 체험하고, 편의 공간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복합 엔터테인먼트’, 최신 제품의 다양한 기능을 배울 수 있는 ‘에듀케이션센터’로서도 손색이 없다.

LG전자는 매장의 외관을 유리소재로 적용해 고객들이 매장 밖에서도 매장 안의 제품들을 들여다 볼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움직이는 영상을 LED 스크린으로 보여주는 비디오 필라(Video Pillar)를 매장 외벽에 설치해 매장의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브랜드샵 오픈 행사에는 요르단 상공부장관, 주(駐)요르단 한국대사, 전직 요르단 장관 4명 등 250여명이 참석해 매장 오픈을 축하했다. LG전자는 향후 중동아프리카 주요 국가에 프리미엄 브랜드샵을 지속 확대할 예정이다.

LG전자 중동아프리카지역대표 차국환 전무는 “체험 공간과 편의 공간을 극대화한 프리미엄 브랜드샵으로 LG전자의 프리미엄 리더십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 노트기어

  이전 [1] 다음   
 
[ 아래 스팸방지 글자를 입력하세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