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HOME > 뉴스 > 뉴스
   상기 리뷰 제품의 사양과 실제 판매되는 제품의 사양 간에 차이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에이수스(ASUS), 한국 내 채널 비즈니스 강화
이 기사는 1개의 페이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등록일시 : 2016-05-16 오후 11:32:03 


컨슈머 노트북 분야의 글로벌 3대 기업인 에이수스(ASUS, kr.asus.com)가 한국 내 비즈니스 채널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1차적으로 회사는 국내 대표적인 B2B 전문 IT 온라인 채널 ‘컴퓨터코리아’에 에이수스 전문관을 오픈함으로써, 시장 유통망 확대와 함께 엔터프라이즈 고객들의 구매 편의성과 경로를 확대한다.

지난해 에이수스는 한국 시장에서 600%에 육박하는 데스크탑 매출 증대와 게이밍 노트북 시장점유율 1위를 기록하는 등 PC 시장의 약세와 해당 산업 주요 기업들의 역성장에 대조되는 괄목한 성과를 이루며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했다.

이러한 추세에 따라 에이수스는 한국 내 채널 비즈니스를 강화함으로써 PC 도소매 사업자들과의 접점을 확대하여 유통 경로를 넓힐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 엔터프라이즈 고객들이 다량의 PC 장비들을 손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인프라를 강화한 것. 이에 따라 에이수스는 일반 소비자로의 접근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중소기업을 중심으로 엔터프라이즈 시장으로의 공격적인 진입을 위한 하나의 계기를 마련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컴퓨터코리아는 국내 IT 장비 공급 전문 유통 기업인 대원 CTS가 운영하는 IT 전문 B2B 온라인 사이트로, 도소매 사업자 및 기업 고객들을 위한 쇼핑몰이다. 지난 2013년 개설된 이래 사업자 회원과 공급 파트너, 등록 상품수가 꾸준히 늘면서 7천여 명의 사업자들을 통해 4만 개 이상의 상품이 등록되어 거래되고 있는 B2B IT 상품 거래 시장의 대표적인 허브로 평가 받고 있다.

에이수스 코리아 시스템 비즈니스 그룹의 김판희 마케팅 팀장은 “온라인을 통한 PC 구매 패턴은 이미 오프라인 시장 대비 현격히 높아진 상황으로, 개인 구매 고객을 넘어서 기업들과 B2B 상으로도 더욱 확대되고 있는 상황이다” 며 “이에 에이수스는 오프라인은 물론, 지속적인 온라인 채널 강화를 통해 고객과의 접점을 더욱 넓히고, 나아가 기업 관점이 아닌 고객 관점에서의 웨보그램과 같은 보다 전문적인 마케팅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이 오프라인 매장을 찾아 구매하는 것과 같은 동일한 만족감을 느낄 수 있는 수준의 높은 편의성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에이수스 코리아는 컴퓨터코리아 전문관 런칭을 기념해 구매 사업자 및 고객들을 대상으로 하는 특별 행사를 진행한다. 보다 구체적인 내용은 컴퓨터코리아(computer.c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 노트기어

  이전 [1] 다음   
 
[ 아래 스팸방지 글자를 입력하세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