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HOME > 뉴스 > 뉴스
   상기 리뷰 제품의 사양과 실제 판매되는 제품의 사양 간에 차이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LG전자, 이색 예술 작품으로 LG V30 알린다
이 기사는 1개의 페이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등록일시 : 2017-10-31 오후 6:56:23 


LG전자(066570, www.lge.co.kr)가 LG V30의 탁월한 멀티미디어 성능을 강조하기 위해 이색 예술 작품을 선보였다.

LG전자는 30일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의 차별화된 카메라 및 오디오 기능을 보는 각도에 따라 다르게 보이는 ‘키네틱 아트(Kinetic Art)’ 영상으로 만들어 페이스북 등 SNS (카메라 편: http://bit.ly/2gLzkWp, 오디오 편: http://bit.ly/2gKi6sc) 에 공개했다.

LG전자는 LG V30 멀티미디어 성능을 효과적으로 알리기 위해 고객에게 감성적인 자극을 줄 수 있는 ‘키네틱 아트’를 활용했다. 움직임을 주된 요소로 하는 ‘키네틱 아트’는 작품의 구성 요소들이 움직이거나 관람객의 움직임에 따라 형상이 변화해 보는 이를 몰입시키는 효과가 있다.

이번 영상은 「카메라 편」과 「오디오 편」 두 가지이다.

「카메라 편」은 다양한 카메라와 플래시, 렌즈, 삼각대 등 300여 개에 달하는 카메라 부품들을 가느다란 실로 천장에 매달아 조형물로 만들었다. 특정 방향에서 볼 경우 커다란 영사기 형상이 등장하고, 시선이 측면으로 이동하면 LG V30를 상징하는 거대한 ‘V’자가 나타난다.

「오디오 편」은 진공관 앰프, 스피커, 헤드셋 등 300여 개의 다양한 오디오 소품들로 구성돼 음악을 감상하는 사람의 얼굴 형상이 보이는 한편 또 다른 조형물에서는 각종 악기로 LG V30의 ‘V’자를 표현했다.

이 예술작품은 뉴욕 브루클린 출신의 유명 설치 예술가 마이클 머피(Michael Murphy)가 제작했다. 머피는 2007년 ’오바마 네일 포트레이트(Obama Nail Portrait)’라는 작품을 시작으로 ’총의 나라(Gun Country)’, ’지각 변화(Perceptual Shift)’ 등 다양한 작품을 선보이며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해외 매체들은 LG V30의 멀티미디어 기능에 대해 극찬을 쏟아내고 있다. 유력 IT매체 <폰아레나(Phone Arena)>는 “LG V30 카메라 기능이 올해 출시된 스마트폰 기능 중 가장 인상 깊다”고 호평했다. 美 유력 IT매체<더 버지(The Verge>는 “펑크부터 재즈까지 다양한 장르를 표현할 수 있는 영혼이 담긴 폰”이라며 오디오 성능을 부각시켰다.

LG V30는 ▲스마트폰 최초 F1.6 크리스탈 클리어 렌즈(Crystal Clear Lens)와 120°저왜곡 광각을 구현한 차세대 듀얼 카메라 ▲하이파이 쿼드 DAC에 B&O 플레이의 튜닝을 더한 명품 사운드 등 차별화된 멀티미디어 성능을 탑재했다.

LG전자 MC마케팅FD 김수영 상무는 “누구나 쉽게 사용하는 LG V30만의 전문가급 멀티미디어 기능을 감성적이면서도 세련되게 알리기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 노트기어

  이전 [1] 다음   
 
[ 아래 스팸방지 글자를 입력하세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