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HOME > 리뷰리스트 > 노트북리뷰
   상기 리뷰 제품의 사양과 실제 판매되는 제품의 사양 간에 차이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대체 모델이 없는 17인치 휴대용 노트북 - LG 그램 17 2020
이 기사는 5개의 페이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등록일시 : 2019-12-10 오전 1:54:45 


게이밍 노트북의 경우 해상도보다는 빠른 화면 전환에 적합한 고주사율 디스플레이가 적합한 반면 일반적인 PC 용도 및 사무용으로 혼용하는 표준 노트북의 경우 적정 디스플레이 사이즈에서 구현되는 고해상도는 작업의 편리성에 큰 영향을 미치는 부분입니다.

이런 환경에서 등장한 그램 17은 장시간 노트북 사용시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디스플레이 가독성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 모델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17.3인치보다 약간 작은 17인치 사이즈이지만 16;9 비율이 아닌 가로 길이가 상대적으로 긴 16:10 비율의 17인치라서 사용자가 체감하는 디스플레이 면적인 16:9 17.3인치보다 큽니다.



해상도는 17인치 16:10 사이즈에서 디스플레이 확대 없이 100%로 사용해도 크게 어려움이 없는 QWXGA 해상도(2560x1600)를 적용, 일반 FHD(1920x1080) 해상도 디스플레이 대비 디스플레이 표시 공간이 두 배 정도 넓다는 점 그러면서 기존 17인치대 노트북에서 기대할 수 없었던 극강의 휴대성을 갖추고 있다는 점에서 그램 17은 대체 모델이 없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실제로 리뷰어는 애플 맥북 프로를 비롯하 씽크패드 P53, 삼성 노트북 펜 S 등 다양한 노트북을 개인용으로 보유하고 있는데, 이 가운데 그램 17을 출시된 시점부터 지금까지 메인 노트북 PC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유는 간단합니다.

물리적인 디스플레이 면적이 주는 편리함도 장점이지만 17인치 16:10 공간을 매우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해주는 QWXGA 해상도(2560x1600) 때문에 그램 17가 가장 쾌적한 작업 환경을 만들어주기 때문입니다. 물론 이 부분은 그램 17 2020에서 향상된 점이 아니지만 그램 17이 담고 있는 본연의 장점을 좀 더 작고 단단해진 하우징으로 가치를 높였다는 점에 주목할 수 있겠습니다.



편의성 조율 부분에서 다음 항목은 듀얼 SSD 슬롯의 성능 개선입니다. 그램 2018 모델의 특징은 듀얼 채널 메모리, 듀얼 SSD 슬롯이었으며 2019년형 모델에도 동일한 설계가 적용되어 좋은 반응을 이끌어낸바 있습니다. 구조상 업그레이드가 한정적인 초슬림 초경량 노트북에서 메모리 확장 슬롯을 갖추고 있고 듀얼 SSD로 저장 공간에 대한 아쉬움을 해결해 주는 것은 프로세서/그래픽 성능 향상만큼이나 중요한 항목입니다.

반면 저전력 보드 설계로 인해 듀얼 SSD 슬롯을 모두 4lane으로 설계하지 못하고 4lane + 2lane으로 설계한 점은 2019년형 모델까지 아쉬움으로 꼽히는 부분이었습니다. 때문에 SSD 업그레이드를 진행하는 유저라면 두 슬롯에 모두 NVMe SSD를 사용해야 하는지, 어느 슬롯이 Master인지 등을 먼저 확인을 해야 했습니다.



사진설명 : 크리스탈 디스크 마크를 사용해 두 개의 슬롯 모두 4lane임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2020년 그램 시리즈는 듀얼 SSD 모두 4lane으로 설계, 저장 장치 구성에 따른 고민을 없앴습니다. 사실 NVMe SSD와 mSATA3 SSD의 체감 성능 차이가 벤치마킹 수치처럼 극적으로 벌어지는 것이 결코 아니기 때문에 실제 환경에서 아주 큰 변화를 주는 부분은 아니라 하겠지만 전반적인 사용 편의성을 끌어 올리기 위해 애썼음을 보여주는 대목입니다.



스피커 성능도 개선이 되었습니다. 물리적인 출력에서의 변화는 없지만 스피커 모듈의 펌웨어를 보다 효율적으로 다듬과 최대 음량시에 음이 찢어지는 현상이나 울리는 현상(화울링) 등을 개선하여 이전 2019 모델 대비 보다 크고 안정적인 음향을 감상할 수 있도록 조율된 부분도 2020년 그램 17에서 달라진 부분입니다.



기본적인 키보드 구성은 동일하지만 키패드 부분을 LG 고유의 3열 구성에서 4열 범용 배치로 변경한 부분도 눈에 띄는 변화입니다. PC에서 키보드가 차지하는 비중은 대단히 높은데, 실제적으로 스마트폰이 지배하고 있는 2019년 현재에도 PC가 여전히 건재할 수 있는 가장 핵심적인 부분이 바로 키보드입니다.

사실 지금까지 PC가 굳건한 생명력을 유지하고 있고 앞으로도 PC 시장이 크게 꼬꾸라지는 현상은 없을 것으로 예상할 수 있게 해주는 가장 큰 공신이 ’키보드’입니다. 생산성 = 키보드로 직결되며 스마트폰이 당분간 PC 영역을 완전히 대체할 수 없을 것이라는 분석에 가장 큰 힘을 실어주는 장치이기에 노트북 PC에서 키보드 사용 편의성은 그 어떤 항목보다 중요합니다.(하지만 PC 사용자들은 키보드의 중요성을 간과할 때가 많습니다. 마치 산소처럼)

  이전 [1] [2] [3] [4] [5] 다음   
 
  호크만 2019-12-10 오전 2:26:33
깔끔한 핵심 정리 잘 봤습니다. 마지막에 그램 17의 경쟁 모델은 새로운 그램 17이라는 말이 와닿네요. 17인치인데 1.35kg의 무게감이 어떨지 경험해 보고 싶어집니다.
  김성환 2019-12-10 오전 2:31:00
이번 그램 17은 정말 탐난다...
  최진우 2019-12-10 오전 3:17:39
그램 책상 뚫는거 보고 엄청 놀랐습니다. 이번 그램 2020 물건인듯요
  오레오 2019-12-10 오전 11:00:29
배터리가 더 커졌군요. 사이즈도 줄였다니 신경 안쓴듯 신경을 많이 썼네요
  리틀라이언 2019-12-10 오전 11:10:29
완성도가 점점 올라가는군요. 이제 그램은 휴대 노트북의 상징화되어서 디자인을 변경하면 안될듯. 약해보이는데 내구성이 ㅎㄷㄷ이라니.
  여명 2019-12-10 오후 4:14:01
배터리 크기와 나사조립 위치가 매우 비슷한데, 같았으면 그램17 2019에 추후 교체시 80Wh로 바꿀수 있을텐데.. 아쉽네요..
  올라 2019-12-10 오후 4:26:20
2019버전 i7 제품은 cpu 발열로 인한 쓰로틀링으로 i5 보다 나을 것 없는 성능에 배터리 시간은 더 짧다는 후기들을 봤습니다. 2020 버전은 그런 점이 해소되어 충분히 i7 을 선택해도 될까요?
  헐크버스터 2019-12-13 오후 12:17:42
대체 모델이 없다는 제목이 확 와닿습니다. 그램 17을 먼저 보고 다른 모델과 비교를 해보려고 했지만.. 비교 대상이 정말 없더군요. 그냥 그램 17로 가야할듯 합니다.
  가비의리 2019-12-15 오후 9:54:53
몇 가지 궁금증이 있습니다. 1. 램을 증설하려면 시중에 파는 삼성램 2600MHz를 장착해도 3200MHz로 자동오버가 되나요? 2. SSD 벤치마크에서 연속쓰기속도가 낮은데 삼성 970 Pro 500GB를 사용하면 240MB/s가 나올까요?
  그램기어충 2019-12-20 오후 10:11:42
이번 그램은 개선사항이 좀 미미한 느낌...아직 간보는 타임인건가. 4K HDR화면을 17" 고급형모델로라도 넣어주길 내심바랬는데.차기 그램에는 라이젠 넣는 것도 고려하길. HDMI2.1단자도 기대. 그램에 넣기 힘들면 울트라기어 제품군에라도...
[ 아래 스팸방지 글자를 입력하세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