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HOME > 핫이슈 > 핫이슈
   상기 리뷰 제품의 사양과 실제 판매되는 제품의 사양 간에 차이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숫자 딜레마
이 기사는 3개의 페이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등록일시 : 2003-11-08 오전 9:13:21 


많은 사이트를 저장해서 사용할 경우에 카테고리를 이용하여 저장한 사이트를 분류하면 마치 인터넷을 사용하는 것처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변경하고자 하는 카테고리에 마우스를 놓고 오른쪽 버튼을 클릭하면 새로운 사이트를 생성하거나 이미 저장한 사이트의 이름/카테고리를 변경하는 등의 작업이 가능하다.

혹 저정된 파일이 많을 경우에는 시간이 조금 소요되기도 한다. 카테고리 기능을 잘 활용하지 않으면 많은 사이트를 다운로드 받은 경우 사용히 번잡스러울 수 있음을 기억하기 바란다.

이외에도 Go-Update 버튼은 저장해둔 사이트에 변경 사항이 있을 경우 새로운 정보로 업데이트 할 수도 있도록 해주는 기능이다. 따라서 하루에 한번씩 Go-Update 기능을 이용하면 새로운 정보를 계속 얻을 수 있다.



시간이 지날수록 많은 종류의 업무가 인터넷 정보에 의존하고 있는 추세이다. 덕분에 무선랜이 탑재된 노트북은 업무환경에서 없어서는 안될 필수 요소로 각광받고 있지만 아직까지 국내 무선랜 인프라는 그리 탄탄하지 못하다.

물론 그렇다고 '웹스트리퍼'와 같은 웹사이트 다운로드 프로그램들이 이런 불편함을 완전하게 해소시켜 주는 것은 아니다.

인터넷의 정보를 PC에 다운로드 하여 사용하는 것이기 때문에 다운로드된 파일 이외에는 인터넷 정보를 이용할 수 없으며 인터넷의 장점인 실시간 빠른 정보의 이용, 각종 전자 상거래, 실시간 체팅 등도 이용 불가능 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상황에 따라서는 인터넷을 이용하는 것 만큼이나 유용하게 쓰일 수 있으며 불가항력적인 상황으로 인해 소실될지도 모르는 웹상의 정보를 내 컴퓨터에 백업하는 기능까지 겸하기 때문에 그 실용성은 상당히 크다고 하겠다.

로컬 인터넷 선이 항상 연결되어 있는 데스크탑 PC가 아닌 네트워크 환경이 지속적으로 변하는 노트북 사용자라면 'Webstripper'와 같은 웹사이트 다운로드 프로그램은 꼭 알아 두어야 할 유용한 프로그램 중의 하나일 것이다.


- 노트기어

  이전 [1] [2] [3] 다음   
 
[ 아래 스팸방지 글자를 입력하세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