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HOME > 리뷰리스트 > 노트북리뷰
   상기 리뷰 제품의 사양과 실제 판매되는 제품의 사양 간에 차이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최고의 구성이 주는 기대감 - LG IBM ThinkPad T42P (외형편)
이 기사는 10개의 페이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등록일시 : 2004-06-28 오전 12:10:49 


액정 하단에 노트북 작동 여부를 지시하는 8개의 인디케이터들이 한 자리에 모여 있어 노트북의 상태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게 해준다. 왼쪽부터 차례로 무선랜 상태 지시등, 블루투스 상태 지시등, 스크롤락, 캡스락, 하드디스크 동작 지시등, 전원 상태, 배터리 충전/동작 상태 지시등, 서스팬드 모드 지시등이다.



본체부 역시 기본 레이아웃은 T41시리즈와 거의 흡사하다. 다른 점이 있다면 본체 크기가 조금 커진 관계로 키보드 좌우에 여유 공간이 증가하였으며 본체 전면부가 완만한 각을 이루면서 보기 좋게 커팅되어 있다는 점 정도이다.



T42P 본체 전면부는 기존의 뭉뚝했던 모습에서 날렵한 모습으로 바뀌었다. 마치 R50 본체 전면부를 얇게 줄여 놓은 듯한 모습이다.



여전히 보기만 해도 시원함이 느껴지는 7열 구조의 키보드와 'ULTRANAV' 그리고 변함없이 자리를 지키고 있는 빨간색의 트랙 포인트가 위치해 있다.



T40 부터 모습을 바꾼 트랙포인트 캡의 모습이다. 기존의 거칠거칠한 질감을 느끼게 했던 일명 '빨간콩'(이하 빨콩)에서 고무장갑 표면처럼 오돌도돌한 고무 요철이 박힌 '못 머리 모양'의 고무캡으로 변신한 트랙포인트는 처음 소개되었을 때만해도 저렴해 보인다는 이유로 일부 사용자들에게 홀대 아닌 홀대를 받기도 했으나 기존 '클래식 빨콩'에 비해 조작감이 뛰어나고 키보드 위로 튀어 올라와 있어 액정에 자국을 남길 소지가 있었던 '빨콩'과 같은 부작용(?)이 없기 때문에 최근에는 원조 빨콩의 자리를 꿰차고 있다.

고급스러운 이미지는 조금 떨어지지만 고무재질 특유의 탄성과 신축성으로 유연한 동작을 보여준다. 물론 T42P에는 기존의 클래식 포인트캡인 빨콩도 하나가 기본 제공되며 손가락 접촉부가 움푹 들어간 또 하나의 고무캡도 함께 제공되어 취향에 맞게 사용할 수 있다.



사진설명 : 시스템 복구 및 관리시 사용되는 파란색의 Access IBM 버튼과 볼륨 조절 버튼 그리고 전원 버튼이 위치한 키보드 상단부의 모습이다.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jupinel 2004-06-28 오전 12:32:06
가장 단단해뵈는 노트북이기도 하죠 ^^; 그리고 노트북 사용자라면 사용한 경험이 있거나, 꼭 한번 써보고싶은 노트북이고... 등수놀이 그만!
  사고싶다 2004-06-28 오전 12:52:43
무게가 약간 있군..피퓨하고 램좀 내려서 저렴하게 팔면 안대나..ㅜ.ㅜ사고 싶네요..
  컥;;; 2004-06-28 오전 1:32:46
엄청난 모델이 리뷰로 올라왔군요! 최고의 사양, 최고의 노트북!! 그러나..나에게는 그림의 떡인 노트북....T.T
  나단 2004-06-28 오전 1:47:59
노트북을 매번 신비스러운 서론으로 소개하는 곳은 전세계에서 노트기어가 유일무이할겁니다!!
  노트북보다 2004-06-28 오전 1:49:23
저런 걸로 할 수 있는 멋진 아이템이 있었으면...히히
  음... 2004-06-28 오전 1:58:04
1등을 놓쳤군..누구맘대로 1등 방지를 하는 것인가~~
  2004-06-28 오전 2:02:21
아깝다.. 1등
  금돌이 2004-06-28 오전 2:40:06
사용기 잘 봤습니다 ^^
  하얀거북이 2004-06-28 오전 2:40:39
음 기변한지 얼마안되어 아직 뽐뿌는 못느끼지만 다른 위치에서 기변할 상황이 온다면 또다시 TP를 사게되죠.^^; 암튼 TP만한 노트는 없다는 생각...
  말총머리 2004-06-28 오전 2:42:06
기다리던 T42P 리뷰가 드디어 시작되었네요! 사진이 마치 실물을 보는 것같습니다. ^^
  음냐.. 2004-06-28 오전 5:08:16
정말로 갖고 싶은 노트북...@-@ 환상적이네요... 성능도... 가격도...^^;;
  도칸넘 2004-06-28 오전 7:41:45
음.. IEEE1394포느는 없는건가요?? 이상하네??
  쩝 ... 2004-06-28 오전 8:43:00
광출력 단자가 없다니 ... 정말 아쉬울따름이네요
  F717 2004-06-28 오전 9:00:24
응? T40에는 모뎀이 없네용? 몰랐습니다. ^^ 저는 요즘 360CSE살리기 프로젝트를.. AC어댑터와 하드만 채워넣으면 360기본셋은 완료..
  자두맛사탕 2004-06-28 오전 9:11:56
암묵적 기대감이라.... 맞는 말인 것 같네요. 아쉬운 감도 있지만 최사우이 모델답게 강력하네요
  멋지네요 2004-06-28 오전 10:43:31
혹시 R50이랑 크기비교해주실수는 없으신지요~~
  박하사탕 2004-06-28 오전 11:11:32
모뎀이 없는게 아니라 막아놓은거로 보입니다. 모뎀 쓸 일이 없으니..그리고 리뷰도 멋지고 노트북도 멋집니다.
  일상의 행복 2004-06-28 오전 11:59:34
항상 리뷰 잘 보고 갑니다. 처음으로 글 남기네요.^_^ 프롤로그랄까, 오프닝이랄까. 글의 시작이 매번 저를 감탄하게 만듭니다.
  일상의 행복 2004-06-28 오후 12:02:01
"...성능편에서 자세하게 알아보도록 하자."라는 말씀 역시 기대가 큽니다.+_+혹시 저번처럼 쇼킹한? ^^;;;
  캐츠 2004-06-28 오후 12:12:34
암묵적 기대감이라.... 정말로 적절한 표현입니다! 리뷰를 통해 글쓰는 법을 많이 배우고 있답니다. ^^
  원래 2004-06-28 오후 12:32:59
IBM은 T 시리즈에 1394를 일부러 넣지 않는다고 하네요. 다른 업체에서 표준화된 기술은 최고 모델에서만큼은 안쓰겠다는 자존심이 아닐까 싶은데.. 좀 그렇죠? ^^;;
  speed 2004-06-28 오후 1:28:50
최상위 모델 가격에 맞게, 강력합니다...가지고 싶네요^^
  나같으면 차라리 2004-06-28 오후 2:45:33
성능은 많이 딸리지만 가격은 절반인 R50을 사겠다. 무게도 거의 비슷하고 r50에는 IEEE1394도 있으니까... 뭐, 광시야각은 둘 다 있느니... ㅎㅎㅎ
  무시로 2004-06-28 오후 5:12:01
아뉘.. T42P를 알군과 비교를 하다뉘~ 아니될 말씀이죠. 단지 가격대 성능이 중요하다면 알군을 구입해야 겠지만 두 모델을 비교해서는 안됩니다. 질적으로 다르지요~
  만쉐이~ 2004-06-28 오후 6:19:00
최신 기종의 최고의 리뷰 감사합니다. 노트기어 만쉐이~
  A30p 2004-06-28 오후 6:56:00
A30p 나 A31p 모델에는 1394 4핀짜리가 장착이 되어 있는데 ㅜㅜ
  마리안 2004-06-28 오후 7:36:13
일본쪽 정보와는 비교도 안될 정도로 자세하고 깊이있는 내용입니다. 노트기어가 있다는 것은 한국 노트북 사용자들의 자랑입니다. ^^ 화이팅!
  T시리즈가 2004-06-28 오후 7:42:55
최고의 놋북이라고는 생각하지 않지만 놋기어리뷰가 최고인것은 맞는것 같네요^^
  시라소니 2004-06-28 오후 11:16:24
R군과 T군은 충분히 비교가능한 모델이군요, 군살을 빼고 실용성만 강조하면 R군, 보이지 않는 럭셔리함을 보태면 T군이죠. T, R군 모두 굳입니당.
  최고의 2004-06-29 오전 12:05:53
노트북이란 최고의 부품을 사용했어도 그에 맞는 성능을 발휘해야 하는것 아닐까요?
  예를들어 2004-06-29 오전 12:06:33
7200rpm 하드를 달았으면 안에서 뿜어나오는 소음과 열을 확실히 잡아주는 노트북이 최고의 노트북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T42가 2004-06-29 오전 12:06:50
과연 그 성능을 발휘하는지는 두고 봐야겠지요... 500만원이 넘는 엄청난 놈이기에...
  김문수 2004-06-29 오전 12:16:30
TP리뷰가 나올때마다 생각하는 거지만 정말 리뷰하기 편하겠다는 생각이... 다 비슷비슷하게 생겼으니;;
  나단 2004-06-29 오전 1:14:12
꼼꼼하게 보니 사진도 참 잘찍으셨네요. 이정도면 업체에서 사가도 되겠는걸요?
  이정도 2004-06-29 오전 2:59:27
사양에 300만원 정도라면 당장 구입할텐데.. 그건 너무 큰 욕심이겠죠?
  허어.. 2004-06-29 오전 9:36:51
이넘은 너무 무겁소.. 결국 그림의 떡~ 난 좀더 가벼워 지길 원했는데.. 쩝.. 2Kg이 넘는 물건은 차가 없는 내게는 필요가 없다고 느끼오.
  글세요.. 2004-06-29 오후 5:55:38
필요 없다기 보다는 필요해도 구하기 어렵다..는게 진심 아닐까요? ^^; 이정도 노트북이면 누구나가 갖고 싶어하는 꿈의 노트북인건 부인할 수 없는 사실!
  s7010sf 2004-06-30 오전 12:23:58
아시죠? s7010cm에서 업그레이드(도단에 슈퍼파인LCD)된 이 모델 리뷰 손꼽아기다립니다. 지난주 시판되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감우민 2004-06-30 오전 2:02:27
저도 tpT가 최고의 노트북이라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만 노트기어 리뷰가 최고라는데는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
  그래도 2004-06-30 오전 2:12:50
T42P 정도면 최고의 노트북이라는 칭송을 받을만하지 않을까요?
  김성규 2004-06-30 오전 10:02:29
다음 사용할 노트북은 싱크패드로 하고 싶지만 가격의 압박으로 T42는 엄두도 못내고 R51정도나 될까...........
  노트북이 2004-06-30 오후 1:12:32
2kg 넘어가면 패스~
  노트북이 2004-06-30 오후 1:12:39
2kg 넘어가면 패스~
  참나 2004-06-30 오후 1:15:29
윗분 그게 뭐 그렇게 두개나 올릴만한 글인가요? nb의 수많은 서브매니아신가본데 nb에서 하던짓 여기서 하지 마시길...
  돈만있다면 2004-06-30 오후 3:26:59
당장 구입하고 싶을만큼 탐나는 노트북이네요. 으.......
  빨리 2004-06-30 오후 4:39:58
500만원짜리 노트북의 속살을 보고 싶습니다! 내부 구조편 언제 올라오나요? ^^;
  1394만 있다면 2004-06-30 오후 11:50:48
t42p에 올인할텐데.....
  크헉 2004-07-03 오전 11:34:06
500만원이라...3년 워런티가 적용되지 않는다면 욕먹을만한 가격이지만 이제 국내에서도 3년 워런티를 해주니.. 비싸지만 끌리는 노트북!
  몰라 2004-07-05 오전 2:37:02
마치 공학용 계산기 필이네...
  ibm에다 2004-07-20 오전 1:43:15
1394, 광출력 포트 포함 안하냐고? 항의를 해볼까요 아니면 부탁을 해볼까요?.. 아니야.. 처절하게 부탁을 하는 편이 낳을런지도 ㅋㅋ
  흠... 2004-08-23 오후 5:32:22
무겁다...그리고 비싸다...노트북의 첫번째 취지는 휴대성이다...첫번째 취지를 과감히 무시하는 놋북...무게만 빼면 좋은 노트북이네여...
  2004-08-23 오후 5:32:39
그래도 가장 중요한 것을 무시한 것에 별로 안땡기네여...머 집에다가 모셔두고 쓰는 용이라면서 무지 좋겠지만...
  흠... 2004-08-23 오후 5:33:11
집에 모셔둘라믄 데탑쓰는게 실용적이겠져...
  떠그럴 2004-08-24 오전 12:05:32
T41P 사가지고 와서 이것저것 하다 인터넷 연결해보니까 T42P가 나왔다고...-.T
  참내 2004-09-10 오전 12:56:48
T시리즈가 무거우면 X시리즈나 다른 메이커를 알아보면 될 것인지 무슨 불만이 그리도 많습니까? 그럼 모든 노트북이 서브형 컨셉으로 나와야 합니까?
  본체가 2004-10-27 오후 7:18:34
왜 플라스틱 덩이지? 암튼 아범은 이제즐
  이거삿는데 2004-11-14 오후 4:50:16
ㅋㅋ 이거산지별루안돳는데 2대박에안남어서미국에서 ㅋㅋㅋ ㅋㅋㅋ
  좋겟냉 2004-11-14 오후 4:51:16
참나 저님 좋겟내 저님
[ 아래 스팸방지 글자를 입력하세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