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HOME > 주변기기 > 멀티미디어
   상기 리뷰 제품의 사양과 실제 판매되는 제품의 사양 간에 차이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
놀이와 즐거움의 진수! - Nintendo DS 사용기
이 기사는 5개의 페이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등록일시 : 2004-12-31 오후 2:44:32 


사진설명 : 특별히 사진설명이 필요치 않은 사진입니다.^^

IT로 부터 시작된 생활과 문화의 변화는 제가 오랜 기간 동안 믿어 왔던 인간의 본성이나, 삶의 목표에 대한 기존의 인문학적 담론들을 허물어 뜨리고 있습니다.  생각하는 인간, ‘호모 사피엔스(Homo Sapiens)’의 진지함과 성실함은 어느새 호모 루덴스의 놀이와 즐거움으로 바뀌어 가고 있으며, 놀이 자체가 ‘인간다움’으로 여겨 지기도 합니다.

언젠가 부터 인간의 삶과 분리 되었던 놀이들이 다시금 새로운 조명을 받고 우리의 생활속에 깊숙이 들어 오고 있음을 느낌니다.  이전의 ‘잘 먹고 잘 살기’라는 삶의 목표가 ‘즐겁게 살기’로 바뀌어 버린 것을 인지하기는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노트기어의 리뷰기사 의견란이나, Q&A란에 심심치 않게 올라 오는 질문에서도 보여 지듯이, 노트북 하나를 살 때에도 단순히 일을 위한 ‘사무용’  전문 기기가 아니라, 종합적인 ‘놀이’ 기기로서 일은 물론, 엔터테인먼트 용도까지 꼼꼼히 따지고 있습니다. 놀이를 단순히 여가를 즐기는 소모적 유희가 아닌 그 자체로 이해하고, ‘쉬는 것’과 ‘노는 것’을 구분하려는 시도로 생각됩니다.

‘감성세대’들의 ‘놀이 방식’에 전부 동의 하거나, 그들의 ‘즐겁게 살기’를 모두 이해하는 것은 아니지만, 놀이가 자발적 행위임을 이해하고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그 속에서삶의 본질인 자유로움과 즐거움을 얻으려는 그들에게 경의를 표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이러한 그들의 행동양식이 소위 말하는 ‘디지털 문화’를 창조하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많은 분들이 이곳 노트기어를 단순히 ‘쉬는 곳’이 아닌 ‘노는 곳’으로 만들고 계십니다.  리뷰기사마다 좋은 말씀을 해주신는 분들, Q&A란에서 성실히 묻고 답하시는 분들, 열심히 남의 글에 답글 다시는 분들, 사용기 올려 주시는 분들, 그리고 제가 미처 헤아리지 못하는 많은 분들이 이곳을 좀 더 잘 놀 수 있는 곳으로 만들기 위해 놀이의 규칙을 지켜가고 계십니다.  저 또한 거기에 동참하고자 게임에 대해서는 아무것도 모르면서 이렇게 사용기를 적습니다.  바램이 있다면, 자식놈들이 Nintendo DS 게임을 통해서 호이징하가 말한 질서, 긴장, 운동, 변화, 장엄, 율동, 그리고 환희등의 놀이의 요소를 체득하고 즐길줄 아는 것입니다.  너무 큰 욕심인가요?^^:;

제 사용기가 항상 별 내용이 없음을 압니다.  이번 사용기는 더 더욱 그렇습니다.  제가 DS의 실 사용자가 아니기에, 초등학교  2, 4학년인 두 아들놈들에게 많이 의존했습니다.  그래서 아주 불안합니다.  괜한 된소리만을 써 놓지 않았나 걱정이 되기도 합니다.  혹시라도 읽으시면서 불편한 마음이 있었다면, 너그로운 용서를 빕니다.  그리고 제가 잘못 알고 있는 것이 있으면, 언제든지 지적해 주십시요.  감사한 마음으로 배우겠습니다.

몸과 마음이 다 추운 계절입니다.  그럴수록 좀 더 잘 놀아야 겠습니다.  새해에는 잘 노는 새해가 되길 기원합니다.


- 봄눈 배상(_._)

글 : 변영우(sprsnow@gmail.com)


주: 제 상용기가 항상 그렇듯이, 이 사용기의 Authorship은 여러분들이 보시기에 편리하게, 그리고 예쁘게 편집해 주시는 노트기와 저에게 있으며, Copyright은 이글의 모든 권리를 가지고 있는 노트기어에게 있음을 밝힙니다.

  이전 [1] [2] [3] [4] [5] 다음   
 
[ 아래 스팸방지 글자를 입력하세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