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HOME > 리뷰리스트 > 노트북리뷰
   상기 리뷰 제품의 사양과 실제 판매되는 제품의 사양 간에 차이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정통 비즈니스 노트북의 귀환 - HP 엘리트북 850 G2 (외형편)
이 기사는 11개의 페이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등록일시 : 2015-03-05 오후 11:00:38 


터치패드 상단에는 트랙 포인트를 위한 버튼 두 개를 추가로 갖추고 있습니다. 버튼의 클릭감이 깊고 클릭시 소음이 거의 발생하지 않아 정숙함을 요하는 곳에서 버튼 사용에 어려움이 없습니다.



비즈니스 노트북에서 챙겨야할 필수 요건에는 편리한 키보드도 있습니다. 각종 문서 및 서식 입력 작업에 알맞는 배열과 훌륭한 키감 및 장기간 사용시에도 변형이 적은 내구성은 비즈니스 노트북 키보드의 필수 요건입니다.

엘리트북 850 G2 키보드는 아이솔레이트 타입입니다. 키패드는 제외되어 있지만 기본적인 배열은 편리합니다 우측 쉬프트키 사이즈를 비롯해 분리형 방향키 구성 등 전반적으로 비즈니스 노트북다운 효율저인 배치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키보드 러버돔의 압력이 타이트한 편이여서 부드러운 키감보다는 클릭감이 분명한 키감을 제공합니다. 키보드와 상단 케이스가 일체 타입으로 제작돼 있어 쿠션 현상, 들썩거림 등의 불안한 모습을 노출하지 않았으며 키와 키간의 압력 조절도 정교하게 조절되어 있습니다.



사진설명 : 어두운 곳에서 키보드 사용을 원활하게 해주는 일루미네이트 키보드 백라이트 역시 기본 탑재돼 있습니다.

 



터치패드의 모습입니다. 트랙포인트와 함께 듀얼 포인팅 디바이스를 구성하고 있습니다. 터치패드 사이즈가 큰데다 클릭 버튼을 위 아래로 갖추고 있다보니 팜레스트 중앙부를 가득 채우고 있습니다. 하단의 버튼 역시 클릭감이 깊고 누를 때 소음이 거의 나지 않아 사용감이 우수합니다.



우측 상단에 보면 작은 점같은 부분이 보이는데, 이 부분은 터치패드를 on/off 할 수 있는 터치 버튼입니다. 이 부분을 가볍게 두번 두드리면 터치패드가 비활성화되고 다시 두번 두드리면 터치패드가 활성화됩니다. 타이핑 습관에 따라 터치패드로 인해 커서튐 현상으로 불편을 겪는 유저들에게 매우 유용한 기능입니다.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나이테 2015-03-06 오전 10:49:30
엘리트북 진짜 좋은데.. 저는 이상하게 예전의 박스 디자인이 더 좋은거 같아요 엘리트북의 우직함이 느껴진달까요? 저리 얇은데 강도는 그대로라니 이점은 매우 놀랍네요.
  풀타임 2015-03-06 오전 10:53:57
하판이 확장슬롯으로 한번에 열린다. 음 내장형의 장점과 분리형의 장점을 모두 택한 아이디어네요. 이제 장점일지... 단점일지...
  솔로공화국 2015-03-06 오전 11:27:16
슬롯 안에 2중 하판 구조이니 확실한 장점이죠. 단단함과 편의성을 모두 취한 설계이네요. 엘리트북답네요.
  sis 2015-03-06 오후 8:33:08
제대로된 비지니스 노트북이로군요. 내부 구조가 정말 훌륭합니다.
  쥐박 2015-03-06 오후 8:44:39
그래 이런게 바로 비즈니스 노트북이쥐!
  IT전문가 2015-03-08 오후 12:56:15
개발자들한테 지급하면 딱이겠네요 굿
  계왕성 2015-03-09 오전 11:27:05
진자 여기 리뷰는 넘사벽인거 같아요. 내부까지 자세히 보여주는 리뷰에 감동했습니다.
  엘리트 2015-03-14 오후 6:48:42
좋은 노트북이네요...엘리트북의 장점은 도킹 시스템 및 각종 기업용 부가장비인데..도킹 부분도 좀 리뷰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리뷰 정말 잘 봤습니다..예전 엘리트북 도킹과 함께 잘 사용하고 있습니다.
  구독자 2015-03-17 오후 5:25:58
리뷰 잘 읽었습니다. 이 리뷰를 보고 구매를 하였습니다. 성능편 리뷰도 기대가 되네요~
[ 아래 스팸방지 글자를 입력하세요 ]
: